'슬픔'에 해당되는 글 3건

  1. 2011.05.01 May 1, 퇴색 (3)
  2. 2011.04.17 Apr 17, 때문- (3)
  3. 2010.10.08 The Road (14)


  즐겁다, 맛있다, 재밌다, 슬프다, 아프다, 괴롭다, 이 모든 감정들의 경계가 무너지고 있다. hue가 빠질대로 빠져버린 느낌. 대체 이 내 삶에 어떤 필터링이 치고 들어온 것인지 스스로 무뎌지지 않으면 견딜 수 없는 현실이 있기 때문인지, 여자는 알 수가 없다.

  사실, 알고 싶지도 않다.









신고

'스물아홉 여자사람' 카테고리의 다른 글

Jul 9 잃고 나서야 깨닫는 것들  (13) 2011.07.10
May 1, 퇴색  (3) 2011.05.01
Apr 17, 때문-  (3) 2011.04.17
Mar 7, 그런 날-  (0) 2011.03.07
Mar 4,  (0) 2011.03.04
Feb 19, 입어보기 전에는 알 수가 없다-  (2) 2011.02.19
추천부탁드려요 ~~~ `
한RSS추가 구글리더기추가 올블로그추천 블코추천
Posted by 사진찍는글쟁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azis.net BlogIcon azis 2011.05.03 08:31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오랜만에 오셨네요.
    남자도 무뎌지긴 매 한가지입니다. ㅎㅎ

  2. Favicon of http://www.callpills.com/ BlogIcon Generic Viagra 2012.12.18 15:54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멋진 소식입니다. 난 아주 뉴스와 아이디어를 검색하고 있습니다. 나는 귀하의 사이트에서 발견 한 뭐, 사실은 매우 콘텐츠입니다. 이 게시물에 대한 오랜 시간을 보냈습니다. 그것은 매우 유용하고 흥미로운 사이트입니다. 감사합니다! ........ :)

  3. Favicon of http://www.callpills.com/ BlogIcon Cheapest Generic Viagra 2012.12.18 15:55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귀하의 웹 사이트는 반드시 거의 확실 가장 큰 것입니다. 이상 - 모든 페이지의 인식은 아마 사랑입니다 ..... :)


  진심으로 '버리고 싶다'라고 생각한 것은 지금이 처음이야-라고 말한다면 그건 사실이 아니다.
 하지만 적어도 더이상 잡고 갈 이유가 없다-라고 느낄 지경에 이른 연유는 단지 내가 지쳐서일까 정말 그러한 때가 되었기 때문인걸까.

  심신이 이렇게까지 엉망이 되었는데 눈물 한 방울 나오지 않는 것은
 이미 익숙해졌거나, 아니면 스스로 인식하지 못할 과거의 그 어느 시점에 이미 놓았기 때문이리라.

  그 어느 쪽이 사실이든, 슬픔이 덜한 결론은 없구나-










 
신고

'스물아홉 여자사람' 카테고리의 다른 글

Jul 9 잃고 나서야 깨닫는 것들  (13) 2011.07.10
May 1, 퇴색  (3) 2011.05.01
Apr 17, 때문-  (3) 2011.04.17
Mar 7, 그런 날-  (0) 2011.03.07
Mar 4,  (0) 2011.03.04
Feb 19, 입어보기 전에는 알 수가 없다-  (2) 2011.02.19
추천부탁드려요 ~~~ `
한RSS추가 구글리더기추가 올블로그추천 블코추천
Posted by 사진찍는글쟁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hrm-u.tistory.com BlogIcon Opellie 2011.06.21 08:07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어느 순간 모든 것에 무뎌지고 내 주위의 일상에 너무도 익숙해지는 때가 어쩌면 사람에게 가장 무서운 때가 아닐까 생각이 들어요. 사람도 그렇고 항상 변화가 필요한 듯 해요. 그래야 내 자신을 놓치 않고 계속 바라볼 수 있거든요.

  2. Favicon of http://www.callpills.com/generic_viagra.php BlogIcon Generic Viagra 2012.12.18 15:55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음, 여기에 댓글을 남겨 생각하는 것은 참으로 즐거운 일입니다. 모두 ......... :) 만나서 반갑습니다

  3. Favicon of http://www.callpills.com/ BlogIcon Cheap Generic Viagra 2012.12.18 15:56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정보 게시물이 난 정말이 즐거운 시간 되세요 ...이 사이트의 관리자에게 내 페이스 북 status.Thanks으로이 링크를 클릭하고 붙여 넣기를 복사합니다 ....... :)

The Road

글쟁이의 사진놀이 2010.10.08 00:19 |

 




  눈물로 얼룩진 과거를 반성하고
  앞으로 나아가려 다잡는 마음가짐,

  그 이면에 가득한 외로움이라는 감정..



 

신고

'글쟁이의 사진놀이' 카테고리의 다른 글

때로는 **** 싶어진다,  (3) 2010.11.14
거짓  (8) 2010.10.26
The Road  (14) 2010.10.08
너는 그래서 지금, 행복하냐고.  (4) 2010.10.07
내가 보는 이 세상 어딘가엔-  (21) 2010.10.06
이별의 순간 또한 소리 없이 그렇게 찾아 오고 있었다-  (2) 2010.10.04
추천부탁드려요 ~~~ `
한RSS추가 구글리더기추가 올블로그추천 블코추천
Posted by 사진찍는글쟁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bristone1977.tistory.com BlogIcon 36.5˚C 몽상가 2010.10.08 06:39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하늘공원인가요? 요즘 가을분위기 제대로일 것 같은데요. ^^

  2. Favicon of http://supermata.tistory.com BlogIcon 허벅다리 2010.10.08 13:38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이야 가을냄새 물씬. 입니다. ^^

  3. Favicon of http://wonderism.tistory.com BlogIcon 원 디 2010.10.08 14:43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오오 노을공원인줄 알았어요 +_+ 히힛
    신비로운 느낌이 물씬드는 한장이에요 :)

  4. Favicon of http://bkinside.tistory.com BlogIcon 비케이 소울 2010.10.08 22:57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가을의 스산함과 내면 깊은 외로움이 만난 사진과 글인거 같습니다.
    휴... 가을에는 카메라를 가지고 가을을 한번 마음 속에 담아 보고 싶네요 ^^

  5. Favicon of http://rockyou.tistory.com BlogIcon Run 192km 2010.10.11 22:21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우와 이런 곳이 '집앞 버스정류장 뒤'에 조성되어 있단 말입니까!!'ㅁ'

  6. Favicon of http://wonderism.tistory.com BlogIcon 원 디 2010.10.17 12:59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오오 이 사진 보면서 어디서본적이 있었는데 했더니 와본적이 있었군요 하핫 ^ ^; 쑥스쑥스 :)
    다시봐도 예쁩니다 !

  7. BlogIcon jtm85 2010.10.31 21:32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사진느낌 쵝오..
    밑에 덧글귀는 더 쵝오세요.ㅠ
    좀더 둘러보다가는 아마도 팬 되어버릴듯해요
    무서워요
    그러니 지금 말고 며칠 뒤에 또 놀러올께요..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