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근'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0.10.29 Oct 29, 흘러간다.
 


  눈뜨면 출근하고 퇴근하면 기절하는, 그런 일상. 평범한, 아니 어쩌면 보통보다 조금 더 바쁜 직장인의 삶. 스물 여덟의 하루 하루는 이렇게 고요히, 흘러가고 있다. 그대가 없는 삶에도 활기는 넘치고, 또다른 설레임에 일상이 즐겁다. 이 어찌 간사하지 아니할까, 하지만 어쩌면 그 오랜 시간 동안을 얽매여 침잠했던 내게 이것은 축복이자 저주일지 모르겠다. 나는 이미 홀로 서는 법을 배웠고, 혼자 지내는 것에 익숙해지며, 자신을 키워가며 느끼는 즐거움에 길들여졌다. 회사 동료들이 모인 자리에서 결혼 이야기가 주제로 나와도 어색하지 않을 나이가 되었고, 예전과는 달리 필요성을 느끼지 못하는 그 사회적 변화에 대해 해방감을 느끼는 자신이 색다르면서도 사랑스러웠다-

  라고 한다면, (더이상) 변치 않는 사랑에 대한 반발심으로 부르짖던 독신주의가 아니라
  진심으로 그렇게 느끼기 때문에 이것이 내 길이다-라고 표명할 수 있는 현실이 되어버린 것일까.

  구속은 싫다. 하지만 여전히, 설레임은 좋다. :)






신고

'스물아홉 여자사람' 카테고리의 다른 글

Nov 7, 스노우 맨  (1) 2010.11.07
Oct 31, 시월의 마지막 밤에-  (9) 2010.10.31
Oct 29, 흘러간다.  (0) 2010.10.29
Oct 25, 마음 먹기-  (0) 2010.10.25
Oct 22, 그런 사람-  (3) 2010.10.22
Oct 17, 溫氣  (5) 2010.10.18
추천부탁드려요 ~~~ `
한RSS추가 구글리더기추가 올블로그추천 블코추천
Posted by 사진찍는글쟁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