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지 못한 말'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0.08.29 하지 못한 말, (2)
 
  
                                                                                                                      photo by 사진찍는글쟁이

  미처 하지 못한 말을
  할 수 없는 말로 남겨 두며

  오늘도 이렇게 속박의 시간은, 흘러간다.

  조용히 고여있는 이 마음은 채 썩지도 못하더라.


                                                                                                                                      ⓒ 사진찍는 글쟁이 All Rights Reserved 




신고

'글쟁이의 사진놀이'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우리는, 서로를 얼마나 이해하고 있을까?  (1) 2010.09.16
네가 있었다.  (1) 2010.09.05
하지 못한 말,  (2) 2010.08.29
결별,  (2) 2010.08.26
변하는 것은, 사람 뿐이다.  (3) 2010.08.25
한 줌의 재가 되어-  (1) 2010.08.23
추천부탁드려요 ~~~ `
한RSS추가 구글리더기추가 올블로그추천 블코추천
Posted by 사진찍는글쟁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사이 2010.08.29 05:53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미처하지못한말이 할수없는말이 되어버린 그 순간의 감정이란.....

  2. Favicon of http://10071004.tistory.com BlogIcon 10071004 2010.08.30 18:47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하지말아야 할 말들이 더 많은 듯 합니다...